Panasonic Lumix DMC-GF1, Panasonic LUMIX G 20mm/F1.7 ASPH
Normal, Pattern, 1/200 sec, F 1.7, 0 EV, 20mm, ISO 100



Panasonic Lumix DMC-GF1, Panasonic LUMIX G 20mm/F1.7 ASPH
Aperture Priority, Pattern, 1/30 sec, F 4.0, 0 EV, 20mm, ISO 100


건널목 옆에 있는 바람개비입니다.
페트병, 부채 등등을 이용해서 만든 바람개비가 많이 있습죠
바람이 불거나 전철이 지나갈때면 열심히 돌아간답니다.




그놔저놔 GF1은 저로 하여금 A 모드를 자주 사용하게 만듭니다.
전 P 모드에서 적당히 조여서 찍는걸 좋아하는데 이넘의 GF1은 P 모드에서 조리개를 안 조입니다.
셔터스피드 1/800 이 넘지 않으면 조리개 1.7에서 조여지지 않으며 최소한 1/1000은 확보되어야 2.0까지 올라갑니다.
무슨 넘의 P 모드가 개방을 좋아하는지 A 모드를 써서 일부러 조여주지 않으면 어지간하면 조이질 않는군요
이왕 이렇게 된거 개방사진 연습이나? ^^;;;;



'Photo Life > 일상속에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흐트러진 봄날의 추억  (12) 2010.04.27
인천 차이나타운  (9) 2010.04.01
솟아라  (6) 2010.03.31
Windmill (바람개비)  (2) 2010.03.30
눈 내리는 3월..  (6) 2010.03.29
금연 버스정류장  (2) 2010.03.28
시골 빈대떡  (2) 2010.03.28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0 : Comment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10.04.01 00:15 신고

    개방사진 연습한다는 얘기가 이런 이유에서 나온거군요~ ^^:;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felicity.tistory.com BlogIcon DanielKang 2010.04.01 15:14 신고

      네.. 그렇습니다.
      gf1 덕분에 심도 연습해야 합니다.
      아무 생각없이 찍다보면 심도 부족..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