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지난 주말에 있었던 일입니다.
친구네 집에 술을 마시러 갔었죠
언제나 그랬듯이 친구 와이프는 먹을거 해준다면서 이것저것 요리를 하였습니다.
사실 친구 와이프가 요리 센스가 있어서 요리는 상당히 잘 합니다
처음 하는 요리도 어느 정도 감각있게 잘 해내지요

그 날도 스파게티 처음 도전해 본다면서 요리를 시작하더군요
근데 평소 같으면 술 마시면서 애기하니라 신경도 안 썼을텐데 그날따라 저와 친구의 시선이 자꾸 요리하는데로 가더라고요
스파게티 면 삶을 때부터 물에다가 소금하고 올리브 오일을 넣어야 한다느니 올리브 오일은 사람마다 의견이 다르기는 한데 그래도 대다수의 의견은 올리브 오일을 넣고 삶아야 한다느니 이러면서 말이죠
사건은 다 삶고 나서 면을 건져낼때 벌어졌습니다.
친구 와이프는 국수를 삶고 나서 하듯이 찬물을 틀고 면을 헹굴려는 것이였습니다
그 순간 저와 친구가 동시에 "야~~"를 외치고 친구 와이프는 깜딱 놀라고....
눈에서 살기가 흐르더군요... ^^;;;;;
그 이후로도 저와 친구는 친구 와이프 눈치를 보면서두 뭔 잔소리를 그리 해댔는지...
물론 같이 스파게티 먹으면서 우리보고 죽으란 말이냐 이러면서 농담두 했기에 바로 풀어지긴 했지만 그래두 그때 저와 제 친구가 요리할 줄 몰랐다면 아무런 일도 없었을것입니다.

저도 꽤 오랫동안 혼자 살아서 어지간한 요리는 다 할 줄 압니다.
친구도 혼자 산건 아닌데 친구들 혹은 MT 같은데 가면 늘 다른 사람보다 먼저 일어나서 아침밥 차리고 하던 넘인지라 꽤 오리를 잘하죠
평상시에는 많이 도와주지만 그떄와 같을 때 아마 몰랐으면 "아~~ 원래 스파게티는 저리 하는가보다" 하면서 그냥 조용히 먹었을텐데 남정네들이 요리를 잘 하는 바람에 벌어진 재미난 헤프닝이였지요

남성 분들 요리 잘 하시더라도 부인께서 요리해줄 때에는 그냥 조용히 계셔도 좋습니다.
그리고 정성껏 해준 요리를 먹을때는 어지간하면 맛있따고 해주고 말이죠
괜히 와이프 요리할떄 이것저것 참견하다간 추후에 어떤 보복이 돌아올지 모르니깐요.. ㅋㅋ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0 : Comment 4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09.10.27 08:51 신고

    ㅎㅎ 요리는 절대 태클걸면 안되요~~ 전 무조건 칭찬을~~ 그래야 요리가 낳아져요~~ ^^;;;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felicity.tistory.com BlogIcon DanielKang 2009.10.28 15:17 신고

      ㅎㅎㅎㅎ 제 친구 하나 보면 남편이 맛있다고를 안 해주니 요리에 흥미도 없고 늘지도 않더라고요
      역시.. 여자는 남자하기 나름인가봐요..

  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rays.tistory.com BlogIcon raymundus 2009.10.27 11:15 신고

    저는 그냥 무조건 주는대로 먹습니다. 불평을 안하는데도 가끔 물어봐서 응 오늘은 좀 싱겁네 해도 째려본..--;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felicity.tistory.com BlogIcon DanielKang 2009.10.28 15:17 신고

      ㅎㅎㅎ 그 정도로도 째려보시는건가요..
      아~~ 나 반찬투정 완전 심한뎅..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