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지하철 타고 집에 오다가 중간에 갈아탈 곳을 그냥 지나치는 바람에
조금 돌아서 올 겸 해서 중간에 이마트에 들러서 맥주를 사왔습니다

일단 집고 온 것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 기네스 입니다.. *^^*
기네스 드래프트 2캔이랑 파인트 글라스 셋트로 해서 5360원에 파는거 하나 들고 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좋아하긴 하지만 비싼 가격에 자주는 못 마시는..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집에 오자마자 냉동실에 넣어 차갑게 한 담에 컵에 따라서 한번에 원샷.. 캬....
기네스는 중간에 끊으면 맛 없습니다. 무조건 원샷.... ㅎㅎㅎ

기네스만 들고 오기엔 뭔가 아쉬워서 다른 것도 들고 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것은 바로 레페 브라운.... ㅎㅎ 가격은 착하게도 2050원...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가 제일 좋아하는 맥주 중에 하나입니다
친구들할때 술 마실때 사무엘 아담스, 호가든과 함께 가장 많이 마시는 술입니다

그렇지 않아도 요즘 금연한다고 술도 일부러 멀리멀리 했는데.....
오늘은 좋아하는 맥주 한잔과 함께 해야겠습니다.

여러분들도 슬슬 날도 더워지고 또 2MB가 여러모로 골 떄리게 하는데 시원한 맥주 한잔 어떠세요???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0 : Comment 2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totoromori.tistory.com BlogIcon 샬럿 2008.05.16 19:00 신고

    기네스는 로고가 하프인가요~?
    제 친척언니가 한때 분위기 좋은 바~였던가 거기서 알바를 했었는데
    그때 병 뚜껑들이 멋져서 다 하나씩 모았다고 하더라구요.
    보니까 일반적인것부터 비싼것까지 이것 저것 하나씩 다 있더군요!+ㅁ+
    푸드스타일리스트 과정 배웠던 언니인지라 주류 관련 책도 있었는데
    그 책이랑 같이 보니 뭔가 더욱...

    전 술 자체에는 큰 관심이 없다보니 이런 외관이 먼저 눈에 들어와요~
    아래 레페라는 건 귀엽게 생겼네요ㅋㅋ 왠지 여성스러운 느낌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felicity.tistory.com BlogIcon DanielKang 2008.05.16 19:16 신고

      하프가 맞을겁니다
      아일랜드의 상징이 하프인데 이 기네스가 아일랜드 산이거든요..

      그리고 그 밑에 레페 브라운...
      생긴것은 여성스럽게 보일지 몰라도 맥주 중에서는 그래도 독한 편에 속합니다
      보통 맥주가 5% 전후인데 레페 브라운은 6.5%입니다
      국산에서는 카스 레드가 6.9%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