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a Vita E Bella

요즘 기자들의 흔한 기사 쓰는 방법


요즘 기자들의 흔한 기사 쓰는 방법


1. 인터넷으로 온갖 게시판 탐독

2. 그 중 재미나다고 생각되는 글과 사진들 펌

3. 퍼온 사진과 글을 토대로 기사 작성, 여기에 댓글 몇개 추가시킴

4. 물론 이 과정에서 최초 저작자의 사진과 글에 대한 저작권 따위는 그냥 쌩깜

5. 최초 글이나 사진을 올린 사람이 항의하면 처음엔 쌩깜

6. 계속 항의하면 법대로 하라며 배쨈...



물론 제대로 기사를 쓰는 기자도 많지만 요즘 인터넷 신문이 범람하면서 이런 식으로 기사 쓰는 기자들이 너무 많네요.
얼마 전에도 slrclub 에서 한 분이 올린 사진을 누군가가 다음에 퍼갔습니다.
그 사진을 올리신 분이 그 글에 댓글로 자신의 사진 내려달라고 댓글도 달았는데 그 글을 enews24 라는 곳에서 그대로 퍼가서 기사를 썼더군요.
그 분 뿐만아니라 slrclub 의 여러분들이 사진 내려달라는 댓글을 꽤 달았거든요.
댓글 퍼갈 때 분명 그 댓글들도 봤을텐데도 말입니다.
이런거 보면 기자 노릇하기 참 편해보입니다.
항의해도 그냥 법대로 하라면서 배째면 끝이니깐 말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