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볼땐 클릭해서 크게 크게 보셔요 *^^*>



Olympus E-P2, Carl Zeiss Planar 50mm 1:1.7
Aperture Priority, Center-weighted Average, 1/125 sec, F ?.?, 0 EV, 50mm, ISO 400



Olympus E-P2, Carl Zeiss Planar 50mm 1:1.7
Aperture Priority, Center-weighted Average, 1/160 sec, F ?.?, 0 EV, 50mm, ISO 400


사진 장르 중에 돈 많이 들어가야 사진 장르 중 하나인 조류사진
조류 사진을 찍는 이들은 새를 사랑한다고 말하지만 실제 행동은 그와 반대로 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은 것 같습니다.

오늘도 slrclub 에서는 조류 사진 때문에 말이 많았습니다
자연상태에서 새 둥지는 자연스럽게 가지와 잎으로 위장이 되어 있을텐데 사진을 찍는다는 이유로 무분별하게 가지치기를 해 그대로 둥지와 새끼들이 노출이 되어 있으며
야행성 조류 사진을 찍으면서 플래시를 사용한다던지 하는 만행을 무자비하게 저지른 일부 사람들 때문에 상당히 시끄러웠습니다
일부 사람들은 오늘 논란이 된 삼광조가 멸종위기 2급이라고 바로 신고한 사람들도 있었고요


오늘 제가 찍은 사진속의 직박구리는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새 중에 하나입니다
이렇게 흔히 볼 수 있는 새 조차도 작년에 저희집 거실에서 1-2m 정도 떨어져 있는 곳에 둥지를 만들고 알을 낳아서 새끼가 태어났는데도 나무가지에 가려서 이소직전에서야 발견할 정도로 꽁꽁 숨겨져 있는데 저 멀리서 소위 대포 렌즈로 사진을 찍는데 가지 하나 안 가려져 있다는 것은 말도 안 되는 일이긴 하죠


말과 행동이 다른 사람
자신의 욕구만을 충족시키는 사람
그 행동으로 다른 사람이나 다른 생명체가 받는 피해는 전혀 신경도 안 쓰는 사람
이런 사람들은 정말 사진을 즐길 자세가 안되어 있는 사람인것 같습니다

'Photo Life > Natu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늘꽃 : 쌍떡잎식물 도금양목 바늘꽃과의 여러해살이풀.  (4) 2010.08.18
작은주홍부전나비  (7) 2010.08.17
방아깨비  (6) 2010.07.21
직박구리.. 부제 : 무엇이 새를 사랑하는 걸까?  (6) 2010.07.21
파리매  (14) 2010.07.20
Sunflower  (0) 2010.07.17
금불초  (2) 2010.07.17
Posted by DanielKang Trackback 0 : Comment 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badaso.tistory.com BlogIcon JosephKimImage 2010.07.21 22:33 신고

    무언가를 사랑한다는 것은 그것을 진심으로 이해하고 배려해야하는데, 그렇지 않은 분들이 은근히 많은 것 같네요.
    가령 전에 야생초를 너무나 사랑하신다는 분이 다른 분 못 찍게 하려고 자신이 찍고 난 뒤 꺽어버린다는 얘기도 있었잖아요. 참... 불쌍하죠. 그 분들.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felicity.tistory.com BlogIcon DanielKang 2010.07.21 23:48 신고

      지금도 한참 연꽃 핀 곳에 가보면 이쁘고 좋은 장소의 연꽃은 이미 다 엉망이라고 하더군요
      자기만 좋은거 찍고는 다른 사람은 못 찍게 다 망쳐놓으니...
      이래서 커다란 카메라 들고 다니면 더 창피하다니깐요.. ㅡ.ㅡ;;;

  2.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yureka01.tistory.com BlogIcon yureka01 2010.07.22 09:04

    새를 사랑하는게 아니라 희귀한 새를 담아 사진으로 공명심을 내고 싶은 게지요..
    사진으로 이름을 얻을지는 모르지만 진정한 사진의 가치는 잃어 버린걸 겁니다.
    그런데 나중에 쌓아 놓은 이름 ..한방에 훅~~~가게되니 이또한 허망한 일일겁니다.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felicity.tistory.com BlogIcon DanielKang 2010.07.22 20:39 신고

      정말 한번에 간다는거..
      그것 만큼 허망한 일은 없는 것 같습니다
      다른 사람들에겐 지금 불안불안한게 눈에 보이는데 정작 본인은 모르니 그것 또한 안타깝고요

  3. addr | edit/del | reply Favicon of https://mindeater.tistory.com BlogIcon MindEater™ 2010.07.22 11:30 신고

    뭔일인가 싶어서 스르륵 다녀왔습니다.
    나이를 드실만큼 드신분이 쩝,,잘못된 열정이군요. ㅋ

    • addr | edit/del Favicon of https://felicity.tistory.com BlogIcon DanielKang 2010.07.22 20:40 신고

      좀 많이 잘못됐죠
      거기에 댓글 좀 맘에 안 든 사람들에게는 쪽지 신공까지 보이셨다는데 말이죠
      그냥 내가 생각이 짧았다라던지 뭐 이런 식의 멘트가 있었음 그렇게 죽자고 안 달려들텐데 말이죠